7사단 발목절단 사건의 충격적인 전말

홈 > 커뮤니티 > 유머깔깔
유머깔깔

7사단 발목절단 사건의 충격적인 전말

군대 스스로 고의 발목 절단 사건은 딱 한사건뿐이며 국내최초이며 혼동없으시길 바라며 글을 써봅니다.

 

 

화천군

 

2018년 10월11일 취침시간대 밤에 사건발생

 

절단병사 계급: 일병(1호봉~2호봉)사이

 

내용: 어느한 병사가 밤에 몰래 나가서 교회 뒤편에 미리 준비한 전기톱,14인치 고속 절단기(그라인더)로

자신의 발목을 스스로 절단함

 

절단이유: 피해망상+ 부조리로 인한 전출신청을 하였으나 거절 당하자

삶을 끊기보다는 자해를 시도했다고 보면 되겠다

 

참고로 피해망상과 군 부조리가 합쳐지면 엄청난 시너지를 발휘함...이 사건처럼...

 

 

16341433383568.png

 

 

 

절단을 하는데 있어서 해당 병사는 감기약 과다복용으로 이미 스스로 마취아닌 마취를 한 상태로

가즈아!! 외치면서 약빨로 자르기 시작함

 

전기톱으로 1차: 양반다리 비스무리하게 앉아서 발목윗부분을 자르기 시작했고

생각보다 잘 안잘려서 실패까지 생각한 그라인더로 화끈하게 꽉 누르면서 자름

(군병원관계자 말로는 뼈의 위아래 대칭이 안맞다고 했음)

1차 전기톱으로 자를때 종아리뼈는 잘린 상태였다는 뜻

 

16341433394953.jpg

 

빨간선에 표시한 이런 느낌으로(왼발을 자름)

 

자른이후에는 봉투에 자신의 발목을 넣음 (넣었다는 의미는 봉합을 기대했다는 의미 같다.. )

 

이동하며 향한곳은 지위통제실...

봉투에 발목을 넣은 상태로 벽을 짚고 가거나,한발로 껑충껑충가거나,기어서 지위통제실까지 감

 

-충격적인 장면을 보고 놀란 당일 당직사령은 마침...야간 회의 중이였고

무슨일이이냐고 묻자 

 "뱀에 물려 독이 퍼지는걸 막기 위해 그라인더로 자신의 발목을 잘랐다"라고

 절단병사가 허위진술 하였다.

 

최초의 보고였기에 당직사령은 그런줄알고 회의하며 상부에 보고 하였고...

 

 

다들 그런줄 알고있었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고 해당 병사를 군 헬기를 동원해서 최대한 빨리

군 병원에 이송하였고 봉합실패 판정을 받고 보조기구의 의해 사는것이 확정이 된이후

헌병에서 조사를 하였는데

 

해당 병사는 부조리와 군적응 실패로 인한 사유로 전출신청을

하였으나 거절당했고 의가사 전역을 하기위해 고의로 잘랐다는것이다...

 

지통실내에서 절단병사가 여러가지 발언한 말들이 있는데 그중 가장 신빙성 있는건 "다음엔 발목으로 안끝나 "이게 가장 신빙성 있다

전출신청 거절당해서 자해를 한 정황때문에..

 

다시 정정해서 보고가 들어갔지만 이를 아는건 간부와 친한 병사들?정도 였을것이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